KB금융 리브챔피언십, 필드 안팎에서 즐기자!

입력 2019-05-22 20: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KB금융 리브챔피언십 출전 선수들이 22일 포토콜 행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왼쪽부터 홍순상, 김대현, 이형준, 맹동섭, 김비오, 함정우. 사진제공|KPGA

KB금융그룹(회장 윤종규)은 23일부터 26일까지 나흘간 경기도 블랙스톤 이천 골프클럽에서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 투어 KB금융 리브챔피언십(총상금 7억원·우승상금 1억4000만 원)을 개최한다.

올해 대회에서는 지난해 최종라운드까지 치열한 경쟁과 명승부를 선보인 디펜딩 챔피언 맹동섭과 홍순상이 다시 한번 맞붙는 가운데, 지난해 제네시스 대상 수상자인 이형준과 올 시즌 개막전 우승자 이태훈, GS칼텍스 매경오픈에서 연장 우승을 거둔 이태희 등 총 144명이 출전해 우승을 두고 선의의 경쟁을 펼친다.

대회 개막을 맞아 KB금융 리브챔피언십은 일반적인 남자골프 대회와는 다르게 KB금융만의 차별화된 컨셉인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골프대회’로 운영한다는 방침이다.

대회가 열리지 않는 동코스에서는 가족 단위 관람객을 위한 키즈 놀이터 및 자연 속 휴식처가 준비된다. 푸른 잔디 위에서 가족들끼리 행복하고 즐거운 추억을 담을 수 있도록 물총놀이, 에어바운스, 14인승 카트 셔틀 체험, 스내그 골프, 풋 골프 등 다양한 프로그램 진행과 경품 제공으로 가족들과의 즐거운 나들이가 될 수 있는 축제의 장을 마련했다.

사진제공|KB금융그룹


또한 골프장 내 마련된 갤러리 플라자에서는 KB국민은행, KB증권 등 KB금융그룹의 6개 계열사 및 여러 협찬사들의 이벤트 부스가 운영되며, 관람객들은 다양한 이벤트 참가를 통해 즐거움을 만끽하면서 경품 획득의 찬스도 가질 수 있다.

‘더 나은 세상을 함께 만들어 가자’는 의미를 담은 KB금융그룹만의 특별한 기부 프로그램도 운영된다. 대회 코스 중 17번 홀에 설치된 ‘KB Liiv Zone’에 선수들의 공이 안착할 경우, 매 회 100만 원 적립금을 포함한 총 1억 원의 기금을 ‘남북하나재단’에 지원하고, 이 기금은 새터민 청소년 장학 사업을 위해 쓰인다.

KB금융지주 관계자는 “코리안 투어의 지속적인 부흥과 저변 확대를 이끌 수 있는 최고의 대회를 만듦과 동시에, 그룹 미션인 ‘세상을 바꾸는 금융’의 실천 일환으로 KB금융 리브챔피언십이 새로운 골프 관람 문화인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골프대회’로 자리 잡아 나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봉준 기자 shutout@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