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애니멀즈-곰 세마리’ 中전염병으로 종영 결정” 공식입장

입력 2015-02-09 16:35:00
프린트

MBC “‘애니멀즈-곰 세마리’ 中전염병으로 종영 결정” 공식입장

중국 당국의 전염병 비상으로 ‘일밤-애니멀즈’(이하 ‘애니멀즈’)의 ‘곰 세마리’가 부득이하게 종영한다.

9일 MBC에 따르면 중국 국보인 판다에게 치명적인 ‘개홍역 바이러스’가 중국에 발생해, 중국 보건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이에 따라 중국 광저우의 창룽 동물원에서 진행되던 ‘곰 세 마리’의 촬영 일정 역시 전면 취소 되었다.

중국 산시성 희귀야생동물 연구센터는 최근 연구센터에서 기르고 있는 판다에게 ‘개홍역 바이러스’가 발병했다고 발표했다.

‘개홍역’은 주로 개나 고양이 사이에 전염되는 바이러스로, 판다가 이 병에 걸릴 경우 치사율이 90%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로 중국에서는 개홍역 바이러스에 감염된 판다 3마리가 이미 폐사됐으며, 다른 3마리의 판다는 치료를 받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중국 정부는 판다 전문가 30여 명이 산시성으로 파견돼 개홍역 백신을 주입하는 등 바이러스 차단에 총력전을 펼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중국의 국가 임업국은 ‘곰 세마리’ 촬영이 진행되고 있는 창룽동물원에도 경고 메시지를 보냈다. MBC에 따르면 중국 당국은 “방송 출연진이 실습생 자격으로 사육사 체험을 하는 것은 위법행위는 아니지만, 국보인 판다의 건강을 위해 동물원 외부 관계자의 접촉을 제한하겠다”는 내용을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애니멀즈’의 ‘곰 세마리’ 제작진은 창룽 동물원측과 협의한 끝에, 중국 국보인 판다의 건강을 위해 아쉽지만 8일방송분을 마지막으로, ‘곰 세 마리’코너를 잠정적으로 종영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주부터 ‘애니멀즈’는 ‘유치원에 간 강아지’와 ‘OK 목장’ 코너로 구성될 예정이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MBC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