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 오리콘 20만장 돌파 “日데뷔앨범부터 대박”

입력 2017-07-25 10:11:00
프린트

트와이스, 오리콘 20만장 돌파 “日데뷔앨범부터 대박”

트와이스가 오리콘 집계 기준 판매량에서 20만장을 돌파했다.

트와이스가 지난달 28일 공개한 일본 데뷔 베스트앨범 '#TWICE'가 23일자 오리콘 데일리 앨범차트에서 2,352장의 판매고로 5위에 올랐다. 그러면서 오리콘 집계기준 총 20만 18장의 판매고로 일본 데뷔앨범으로 20만장을 넘어서는 기염을 토했다.

트와이스의 일본 데뷔 베스트앨범 '#TWICE'는 지난달 28일 공개 후 근 한달째 오리콘 데일리 앨범차트 톱 5를 유지하며 인기롱런하고 있어 더욱 이채롭다. 이 차트의 톱10중 6월 발매 앨범은 트와이스의 작품이 유일해 일본에서 트와이스의 인기가 어느 정도인지를 짐작케 한다.

아울러 이 앨범은 출하량에서도 25만장을 넘어섰다.

트와이스의 앨범은 발매와 함께 4일 연속 오리콘 데일리 앨범차트 2위를 지키다 도쿄체육관에서 데뷔 쇼케이스를 연 지난 2일부터 '역주행' 1위에 올라 사흘 연속 해당 차트 정상을 고수하는 저력을 발휘했다. 지난 5일 공개된 오리콘 주간 앨범차트에서도 2위에 올랐고 특히 2016년부터 2017년 7월 현재까지 일본에서 발매된 K팝 아티스트의 앨범 중 발매 첫 주 최다 판매량 기록 수립으로 더욱 화제를 모았다.

오리콘 6월 월간 앨범차트에서도 13만 594장의 판매고로 일본 대표 기획사 쟈니스의 인기 그룹 칸쟈니 에이트에 이어 2위에 올랐다. 특히 6월의 끝무렵인 28일 공개되면서 집계 기간에 있어서 불리한 조건임에도 불구하고 월간차트에서 이같은 호성적을 거두면서 일본에서 불고 있는 트와이스의 인기 열풍을 보여줬다.

일본 주요 언론도 트와이스의 현지 인기에 대해 연일 주목하고 있는 가운데 특히 최근 후지TV '메자마시TV'에서는 트와이스를 '일본 여중생 사이에서 유행하는 트렌드 톱10' 중 1위로 선정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