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라조 조빈, 마루기획에 새 둥지...워너원 박지훈과 한 식구 [공식]

입력 2018-05-04 15:34:00
프린트

노라조 조빈, 마루기획에 새 둥지...워너원 박지훈과 한 식구 [공식]

노라조의 조빈이 마루기획에 새 둥지를 틀었다.

4일 소속사 마루기획 측은 “조빈과 최근 전속계약을 맺었다”고 공식 발표했다.

2005년 노라조 1집 앨범 ‘노라조’로 데뷔한 조빈은 ‘슈퍼맨’, ‘카레’, ‘고등어’ 등 에너지 넘치고 중독성 있는 곡들로 활동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여기에 삼각김밥 헤어스타일, 석가모니 머리, 카레 코트 패션 등 기상천외하고 파격적인 콘셉트도 무리 없이 소화해내며 누구도 범접할 수 없는 독보적인 영역을 구축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개성 강한 콘셉트에 다소 가려진 측면이 있지만 폭발적인 가창력 또한 조빈의 트레이드마크다. 지난 2015년에는 MBC ‘복면가왕’에 출연해 뛰어난 보컬 실력을 자랑하며 편견을 깨기도 했다.

마루기획 측은 “뛰어난 실력과 풍부한 무대 경험을 갖춘 베테랑 가수 조빈과 함께할 수 있어 기쁘다. 앞으로 조빈이 더욱 폭 넓은 분야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해 더욱 기대감을 높였다.

특히 조빈은 이날 팬들에게 직접 마루기획과의 전속계약 소식을 먼저 밝혀 눈길을 끈다. 4일 정오부터 프로듀서 dk와 함께 유튜브 라이브 방송 ‘투머치토크’를 진행 중인 그는 이 방송을 통해 마루기획에 둥지를 틀게 된 계기부터 영입 과정 등 계약 관련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조빈은 “노라조와 계약을 한 마루기획의 탁월한 안목에 칭찬한다. 새로운 회사가 제시하는 노라조의 세계관에도 많은 기대가 된다”라며 마루기획에서 새 출발하게 된 소감을 밝혔다.

한편, 조빈을 새롭게 영입한 마루기획은 김종국, 하석진, 박지훈, 유나킴, 보너스베이비 등이 소속된 종합 엔터테인먼트사다.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