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승열,아시안투어라이징스타상수상

입력 2009-02-22 00: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골프의 차세대 주자 노승열(18)이 아시안투어(APGA)가 선정하는 유망선수에 뽑혔다. 아시안투어는 22일 유럽프로골프투어와 공동개최하는 조니워커클래식대회가 열리고 있는 호주 퍼스에서 노승열을 ‘라이징스타’(Rising Star) 수상자로 발표했다. 노승열은 작년 아시안투어에서 차이나클래식 우승을 비롯해 GS칼텍스매경오픈 준우승 등 맹활약을 펼치며 상금랭킹 10위에 올라 주류업체 조니워커가 후원하는 이 상을 받게 됐다. 지브 밀카 싱(인도)이 2008년 ‘올해의 선수상’을, 카밀로 비제가스(콜롬비아)가 올해의 ‘영플레이어상’을 받았다. 주영로 기자 na1872@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