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 없는 시계, 시간은 어떻게 알지? 상상을 초월하는 방식

입력 2014-01-19 18:25:46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얼굴 없는 시계

‘얼굴 없는 시계’의 소식이 화제로 떠올랐다.

최근 온라인 게시판에는 ‘얼굴 없는 시계’라는 제목의 사진 한 장이 주목받고 있다.

사진 속 시계에는 바늘과 눈금이 없어 눈길을 끈다. 노르웨이 디자이너가 고안한 이 시계는 5분마다 진동으로만 시간의 흐름을 알려준다. 시간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다는 의미로 ‘행복을 알려주는 시계’라고 불린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얼굴 없는 시계, 뜻깊은 의미가” “얼굴 없는 시계, 멋진데” “얼굴 없는 시계, 소장 가치도 충분”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출처|‘얼굴 없는 시계’ 온라인 게시판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