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깊은 바다, “역사의 기억이 없는 곳”…제임스 카메론이 간 이유는?

입력 2014-04-10 18:2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장 깊은 바다. 사진출처|위키피디아

가장 깊은 바다, “역사의 기억이 없는 곳”…제임스 카메론이 간 이유는?

세상에서 가장 깊은 바다가 화제다.

가장 깊은 바다는 괌 아래 위치한 ‘마리아나 해구’다. 이 해구는 길이 약 2,550㎞, 평균 너비 70㎞, 평균 수심은 7000~8000m에 이른다.

이 해구는 태평양 북마리아나 제도의 동쪽에서 남북방향 2550㎞의 길이로 뻗어있다.

마리아나 해구 중에서도 가장 깊은 ‘비티아즈 해연(Vityaz deep)’은 깊이가 무려 1만1033m로 알려졌다.

한편 영화 감독 제임스 카메론이 ‘아바타2’ 자료 수집 차 직접 잠수정을 타고 ‘마리아나 해구’에 들어간바 있어 화제가 됐다.

가장 깊은 바다 소식에 누리꾼들은 “가장 깊은 바다, 신기하다", “가장 깊은 바다, 카메론 감독은 왜 갔을까” “가장 깊은 바다, ‘마리아나 해구’ 거기에 뭔가가 있을까”,“가장 깊은 바다, 상상이 안 돼”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