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태환, ‘레이스 앞서 꼼꼼하게’… 자유형 400m 예선

입력 2014-09-23 11:5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인천=홍진환 기자 jean@donga.com

‘박태환’

박태환(인천시청)이 23일 오전 인천 문학박태환수영장에서 열린 2014 인천 아시안게임 수영 남자 자유형 400m 예선 3조 레이스를 준비하고 있다.

박태환은 이날 3분53초80을 기록, 쑨양(3분51초17), 일본의 하기노 고스케(3분52초24)에 이어 전체 3위로 결선에 진출했다.

박태환은 이번 대회 첫 금메달이자 이 종목 아시안게임 3연패에 도전한다. 자유형 400m 결선은 23일 오후 8시 16분 펼쳐진다.

박태환의 자유형 400m 개인 최고 기록은 광저우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딸 때 세운 3분41초53. 대회 기록이기도 하다.

누리꾼들은 “박태환, 쑨양 꺾고 첫 금메달 부탁해”, “박태환, 쑨양 꺾고 400m 3연패 꼭 이루길”, “박태환-쑨양 결선 대결 볼만하겠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스포츠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