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룸’ 한석규, 손석희 질문에… “상상력이 필요한 직업이 배우”

입력 2014-12-12 16:0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뉴스룸’ 한석규, 손석희 질문에… “상상력이 필요한 직업이 배우”

‘뉴스룸 손석희 한석규’

배우 한석규와 손석희 앵커의 대담이 화제로 떠올랐다.

11일 밤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뉴스룸’에는 배우 한석규가 출연했다. 이날 손석희는 “사극을 좋아하십니까? 사극에 자주 나오시는 편이어서”라고 질문을 했다.

한석규는 드라마 ‘뿌리깊은나무’, ‘비밀의 문’, 영화 ‘음란서생’ 등 사극에 출연했고, 이번에 개봉되는 영화 ‘상의원’ 역시 사극 장르에 해당한다.

손석희의 질문에 한석규는 “저희 배우들이 하는 일 ‘왜?’라는 질문을 가장 많이 하는 직업이다. ‘그 사람이 왜 그랬을까, 왜 그런 일을 벌였을까’ 이런 생각을 많이 하게 된다”며 “특히 사극은 ‘왜’라는 질문을 뺀 나머지 모든 것은 다 갖춰져 있다”고 말했다.

이어 한석규는 “근데 (사극은) 그 ‘왜’라는 질문을 가장 많이 던질 수 있고 배우의 또 재밌는 점이 상상력 같은 게 많이 필요한 직업이다. 그런 점에 있어서 사극이 저에게는 굉장히 매력적으로 다가온다”며 사극에 자주 출연하는 이유에 대해 설명했다.

이에 손석희는 “그렇게까지는 전 정말 생각하지 않았는데 사극에 대한 정의를 그렇게 내려주시니까 잘 잡히는 것 같다”고 칭찬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