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지소연 올해의 선수 선정…이견의 여지없는 수상

입력 2014-12-24 00:1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손흥민 지소연, 사진|스포츠동아DB

손흥민(22·레버쿠젠)과 지소연(23·첼시 레이디스)이 2014 대한축구협회 올해의 선수에 선정됐다.

손흥민과 지소연은 23일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2014 대한축구협회 시상식에서 올해의 선수상 남녀부문을 수상했다.

올 시즌 손흥민은 전반기 리그동안 11골을 기록하며 빅클럽에서도 주목하는 공격수로 성장했다. 지소연 역시 첼시 레이디스 진출 첫 해 9골을 터뜨리며 팀의 준우승을 이끌었다.

또한 손흥민과 지소연은 해당 시상식에서 2년연속 수상의 영광을 누렸고, 지소연은 2010년, 2011년에도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해 개인 통산 네 번째 올해의 선수상 수상자가 됐다.

한편 이날 시상식에서 이광종 올림픽 남자축구 대표팀 감독은 특별공헌상을 받았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