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의 대모’ 슈, 15년 전 S.E.S. 리즈시절 대방출…풋풋+청순

입력 2014-12-26 08:5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흥의 대모’ 슈, 15년 전 S.E.S. 리즈시절 대방출…풋풋+청순

MBC ‘무한도전’의 ‘토요일 토요일은 가수다’(이하 토·토·가) 특집에서 ‘흥 많은 어머니’로 화제를 모았던 S.E.S. 슈의 리즈시절이 공개됐다.

슈의 소속사 런엔터테인먼트는 26일 “슈의 15년 전 리즈시절 추억의 비공개 앨범 사진”이라며 3장을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슈는 지금과 사뭇 다른 S.E.S. 활동 당시 ‘요정’의 모습으로 시선을 모으고 있다. 풋풋하면서도 청순한 외모가 지금의 ‘흥 많은 어머니’의 모습과는 다른 분위기를 자아낸다.

한편 슈는 지난 20일 방송된 ‘무한도전’의 ‘토토가’ 특집에 바다와 출연해 묵혀둔 끼와 흥을 폭발시켜 주목을 받았다. 이어 27일 ‘토토가’ 무대에서 S.E.S.로 부활한 슈의 모습이 공개된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런엔터테인먼트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