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연기대상’ 최민수 불참에 백진희 “정중히 전달하겠다”

입력 2014-12-31 11:3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MBC 연기대상’ 최민수 불참에 백진희 “정중히 전달하겠다”

배우 최민수가 MBC연기대상에서 수상을 거부해 화제를 낳았다.

지난 30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사옥에서 2014 MBC 연기대상이 열렸다.

이날 최민수는 황금연기상 수상자로 호명됐지만 불참했고 백진희가 대리 수상했다.

백진희는 “최민수 선배가 문자로 수상 소감을 보내 프린트를 해왔는데 사라져 시간이 되는 대로 펜으로 적어왔다”고 밝혔다.

이어 “최민수 선배가 ‘이런 영광스러운 자리에 초대해주셔서 감사하다. 작가님과 감독님, 무엇보다 ‘오만과 편견’을 사랑해주는 시청자들 그리고 배우들에게 감사드린다. 다만 검사로 살고 있어 상을 받을 게 뭐가 있겠냐. 이 수상을 정중히 거부하려고 한다’고 말씀하셨는데 시간이 없어 여기까지밖에 적지 못했다. 죄송하다”고 알렸다.

이에 대해 MC 신동엽은 “거부한다는 이야기까지만 하면 최민수 씨가 이상한 사람이 되지 않냐”고 질문했다. 그러자 백진희는 “존경하는 선배가 거부했지만 내가 정중히 전달해드리도록 하겠다”고 대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MBC연기대상 최민수 수상거부, 멋있다” “MBC연기대상 최민수 수상거부, 다 듣고 싶네” “MBC연기대상 최민수 수상거부, 뭐지"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2014 MBC 연기대상의 대상은 ‘왔다 장보리’에서 악역 연민정을 연기한 이유리가 수상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