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영미 열애, 라디오 방송서 해명 “댓글 하나하나 다 읽어”

입력 2015-03-18 02:4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출처= 동아닷컴 DB

안영미 열애, 라디오 방송서 해명 “댓글 하나하나 다 읽어”
‘안영미 열애’

개그우먼 안영미(31)가 라디오 방송을 통해 열애설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안영미는 지난 16일 오후 방송된 MBC FM4U ‘써니의 FM데이트’에서 “정말 본의 아니게 오늘 기사가 떴다”며 자신의 열애설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송구스럽다. 이게 뭐라고. 댓글을 하나하나 다 봤는데 안 궁금하다는 사람이 많았다”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청취자 여러분, 고생 많으셨다. 외롭다, 외롭다 얘기만 했는데 저에게도 봄이 왔다. 열심히 핑크빛으로 사랑을 나누도록 하겠다. 좋은 기운 여러분들과 함께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안영미의 소속사 포인스타즈 관계자는 마이데일리에 “안영미가 지인의 소개로 일반인 남성을 만나 서로에 대해 알아가는 중”이라며 “보도의 내용과 달리 청취자를 만나는 것은 아니다”라고 밝혔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안영미 열애 안영미 열애 안영미 열애 안영미 열애 안영미 열애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