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유 윤세인, 19일 오후 극비 결혼…가까운 지인-친인척만 초대

입력 2015-03-19 22:2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윤세인.

배우 윤세인.

배우 윤세인의 결혼 소식이 전해졌다.

동아닷컴의 확인 결과에 따르면 윤세인은 19일 오후 조용한 결혼식을 올린다. 윤세인은 새정치민주연합 김부겸 전 의원의 차녀이며 배우로 활동하고 있다. 신랑은 국내 유명기업의 자제로 알려졌다.

복수의 관계자에 의하면 결혼식은 양가가 크게 알려지는 것을 원하지 않아 비밀리에 준비해왔다. 특히 양가는 일반 결혼식장이 아닌 장소에서 결혼식을 올리기로 했으며 가까운 친인척, 지인, 일부 정치인 등만을 초대한 것으로 확인됐다.

한편 윤세인은 2011년 SBS 주말드라마 ‘폼나게 살거야’로 데뷔해 MBC ‘아들 녀석들’, SBS ‘잘 키운 딸 하나’ 등에 출연한 바 있다. 또는 그는 지난해 아버지 김 전 의원의 대구시장 선거유세에 지원을 나선 바 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