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퍼 로렌스 “브래들리 쿠퍼와 성관계는 아직…” 충격발언

입력 2015-03-24 15:1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출처|TOPIC/SPLASH

제니퍼 로렌스와 브래들리 쿠퍼의 친분이 유독 두텁다.

해외 매체 웹프로뉴스는 브래들리 쿠퍼가 제니퍼 로렌스와 매우 특별한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고 22일(이하 현지시각) 보도했다.

두 사람은 최근 결별 상대의 바람이라는 공통분모를 소유했다. 뿐만 아니라 ‘세레나(Serena)’, ‘아메리칸 허슬(American Hustle)’, ‘실버라이닝 플레이북(Silver Lining Playbook)’까지 연달아 세 작품을 함께 찍었다.

제니퍼 로렌스는 최근 한 인터뷰에서 브래들리 쿠퍼를 “직장 남편(work husband)”이라며 “일에서의 플라토닉 관계이지, ‘섹스’는 아직 없었다”고 밝혔다.

이에 브래들리 쿠퍼는 최근 ‘세레나’에서 그녀와 함께 연기하게 된 것에 대해 우연의 일치라는 반응을 보였다.

지난 21일 뉴욕서 열린 ‘세레나’ 시사회에 나란히 등장한 두 사람 중 쿠퍼는 제니퍼 로렌스에 대해 “난 그녀에게 많이 배운다. 당신도 당신보다 나은 사람과 같이 일하는 걸 항상 원치 않을까”라고 말했다.

한편, 브래들리 쿠퍼는 최근 여배우 수키 워터하우스와 결별했다. 제니퍼 로렌스의 최근 연인이자 기네스 팰트로의 전 남편 크리스 마틴은 로렌스가 시사회에 참석한 그 시각, 금발 여배우 케이트 허드슨과 태평양 말리부를 방문한 것으로 알려져 충격을 주기도 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