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AM 임슬옹, 싸이더스HQ와 전속계약…“가수와 배우활동 병행 할 것”

입력 2015-03-26 13:4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출처= 동아닷컴 DB

‘2AM 임슬옹’

2AM 임슬옹이 싸이더스HQ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이로써 임슬옹은 김우빈, 장혁 등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26일 싸이더스HQ 측은 “임슬옹이 싸이더스HQ의 새 식구가 됐다”며 “활발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펼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2AM으로서도 좋은 기회가 생기면 한 팀으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니 많은 응원과 사랑 보내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임슬옹은 지난 2008년 2AM으로 데뷔해 가요계 활동을 이어왔다.

이후 2010년 MBC ‘개인의 취향’을 통해 첫 연기에 도전, 이후 영화 ‘26년’, KBS2 ‘천명 : 조선판 도망자 이야기’, MBC ‘호텔킹’ 등 차분히 필모그래피를 쌓으며 연기자라는 수식어를 만들어냈다.

이번 전속계약으로 임슬옹이 어떤 연기 활동 및 가수 활동을 보여줄지 그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임슬옹은 현재 tvN ‘호구의 사랑’에서 변강철 역을 맡아 최우식과 브로맨스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2AM 임슬옹’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