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캠프’ 최현석, 인기입증? “고정프로그램 4개와 CF 8개 정도 찍었다”

입력 2015-06-16 22:5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 SBS ‘힐링캠프’ 캡처

‘힐링캠프 최현석’

스타 셰프 최현석이 고정 프로그램 4개, CF 8개를 찍었다고 밝혀 화제다.

15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 기쁘지 아니한가(이하 힐링캠프)’에는 최근 요리 프로그램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는 최현석 셰프가 출연했다.

이날 최현석은 “고정 프로그램 4개를 하고 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최현석은 “CF도 엄청 찍었다”는 말에 “엄청은 아니고 촬영을 하고 밀리지 않게 하면 8개 정도 찍었다”고 답해 ‘대세’를 증명했다.

이에 이연복은 “나는 고정 프로그램 없다. ‘냉장고를 부탁해’는 땜빵이다. 누가 하나씩 비었을 때 들어가는 프로그램이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길거리에서 사람들을 만나면 사진을 찎어준다는 등 에피소드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힐링캠프'에는 대세 셰프 이연복과 최현석이 출연했다. 두 사람의 실제 주방에서의 모습과 최고의 셰프로 자리잡을 수 있던 비법이 공개된다.

‘힐링캠프 최현석’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