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김연정, 팬들 “입 열지 말라고 한다”… 왜?

입력 2015-06-25 12:3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 MBC ‘라디오스타’ 캡처

‘라디오스타 김연정’

치어리더 김연정이 자신의 목소리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24일 방송된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전효성, 김연정, 소유, 예정화가 출연해 화려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방송에서 MC들이 “목소리가 박경림같다고 해서 허스키한 줄 알았는데 그렇지는 않다”고 말하자 김연정은 “감사하다”면서 “팬들이 입을 열지 말라고 해서…”라고 말해 보는이들을 폭소케했다.

이어 김연정은 “응원단장님 만큼 저희도 육성으로 팬들 일으켜 세우고 동작 따라하게 하려고 하다보니까”라고 말하며 시범을 보였다.

이과정에서 김연정은 허스키한 목소리로 “일어나세요”를 외쳐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김연정은 걸그룹 제의를 받은 적이 있다고 밝혀 시선을 모았다.

‘라디오스타 김연정’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