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스데이 태도 논란, 만두 신경전에 “너희가 더 재미없어” 반말까지

입력 2015-07-09 17:2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걸스데이 태도 논란

‘걸스데이 태도 논란’


걸 그룹 걸스데이가 태도 논란을 겪고 있다.


걸스데이는 컴백을 맞아 지난 7일 인터넷방송 ‘최군TV’에 출연했다. 이날 걸스데이 멤버 혜리는 방송 중 “방송이 재미없다”는 누리꾼의 피드백에 “너희가 더 재미없어”라고 답했고 소진은 BJ 최군과 만두를 테이블 위에 올려두는 문제로 신경전을 벌이기도 했다.


이날 방송에서 보여준 걸스데이의 모습을 두고 누리꾼들은 “무성의 했다”, “초심을 잃었다”, “인터넷 방송을 무시하는 느낌이 들었다” 등의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새 앨범을 들고 돌아온 걸스데이는 제대로 된 활동을 시작하기도 전에 논란의 중심에 섰다.


태도 논란이 거세지자 BJ 최군은 “현장에서는 문제없이 정말 재밌었다. 방송 후에 다시 보니 오해하실 만한 부분이 있었던 것 같다. 채팅창을 현장에서 보고는 있었는데 실시간으로 잡아내진 못했다. 대처했어야 했는데 미숙했던 것 같다”며 직접 해명했다.


이어 방송 후 걸스데이와 찍은 사진을 남기면서 “사진 보시면 아시겠지만 분위기가 정말 좋았다. 멤버 분들도 방송 끝나고 ‘너무 편하게 하지 않았냐’고 걱정도 하고 통화도 했다. 오해 없었으면 좋겠다”고 당부했지만 여전히 비난이 계속되고 있는 상황이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걸스데이 태도 논란’ ‘걸스데이 태도 논란’ ‘걸스데이 태도 논란’ ‘걸스데이 태도 논란’ ‘걸스데이 태도 논란’ ‘걸스데이 태도 논란’ ‘걸스데이 태도 논란’ ‘걸스데이 태도 논란’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