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지원 “데뷔 후 ‘남사친’ 있지만, 실제 ‘썸’은 없었다”

입력 2015-07-16 09:2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하지원 “데뷔 후 ‘남사친’ 있지만, 실제 ‘썸’은 없었다”

배우 하지원이 우아함과 시크함을 넘나드는 반전 메이크업을 보여줬다.

하지원은 스타 스타일 매거진 하이컷 화보에서 조르지오 아르마니 뷰티와 함께 여름 입술 메이크업을 연출했다. 하지원은 크림과 레드의 상반된 배경에서 전혀 다른 이미지를 만들었다.

이번에 공개된 크림 배경 사진을 보면 깨끗한 피부와 선명한 푸크시아 핑크 입술로 우아하고 세련된 분위기를 완성했다. 반대로 레드 배경은 블랙 아이라인과 강렬한 레드 입술로 도발적인 이미지를, 반짝이는 피부와 베리 핑크 입술로 시크함을 담아냈다. 네이비 눈매와 피치 핑크 입술로 섹시함을 표현했다.




화보 촬영과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하지원은 실생활에서 만난 ‘남자 사람 친구’에 대한 경험을 밝혔다. 하지원은 “안타깝게도 내가 여중, 여고를 나와서 학창 시절의 ‘남자 사람 친구’는 없었다. 이후에 바로 데뷔해서 같이 연기를 했던 연기자 ‘남자 사람 친구들’은 있지만 그들에게 원이 같은 미묘한 감정을 느끼는 건 아니다”고 말했다.

하지원의 뷰티 화보는 하이컷 154호를 통해 만날 수 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하이컷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