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이웨더 은퇴경기, 마지막 경기로 승리 장식…통산 전적 49전 49승

입력 2015-09-13 19:2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ㅣ메이웨더 동아일보 DB

메이웨더 은퇴경기.

플로이드 메이웨더 주니어(38·미국)가 자신의 마지막 49번째 경기를 승리로 장식했다.


이웨더는 13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의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열린 베르토와의 세계복싱평의회(WBC)·세계복싱협회(WBA)
웰터급(66.7㎏) 통합 타이틀전에서 도전자 안드레 베르토(32·미국)를 3-0(117-111 118-110 120-108)
전원일치 판정으로 승리했다.

일찌감치 이날 경기를 마지막으로 은퇴하겠다고 공언한 메이웨더는 이로써 통산 전적 49전 49승(26KO)을 기록했다.

이로써 메이웨더는 전설적인 복서이자 영화 ‘록키’의 주인공인 록키 마르시아노(미국·49전 49승 43KO승)가 1947~1955년까지 세웠던 역대 최다 경기 무패 기록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ㅣ메이웨더 동아일보 DB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