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미란, ‘복면가왕’ 연필 정체? 이청아 “의심 간다”

입력 2015-09-14 14:3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라미란, ‘복면가왕’ 연필 정체? “의심 간다”

복면가왕 연필 라미란

복면가왕 ‘사랑은 연필로 쓰세요’가 ‘네가 가라 하와이’를 꺾고 12대 복면가왕 자리를 차지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MBC ‘일밤-복명가왕’에서는 출연한 ‘사랑은 연필로 쓰세요’는 햇빛촌의 ‘유리창엔 비’를 불러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앞서 10~11대 복면가왕 왕좌에 등극했던 ‘네가 가라 하와이’의 정체는 누리꾼들의 예측대로 홍지민으로 드러났다.

‘사랑은 연필로 쓰세요’는‘아이러브 커피’의 복면을 쓴 걸그룹 베스티의 유지, ‘상남자 터프가이’ 팝페라 가수 임형주까지 모두 제치고 복면가왕 자리를 차지했다.

‘사랑은 연필로 쓰세요’는 가왕 자리에 오른 뒤 “내가 무대 위에서 많이 까불었지만 대기실이랑 무대 뒤에서는 계속 아파서 화장실을 왔다 갔다 했다”면서 “이런 모습은 보여주기 싫어 고생했다”고 말했다.

한편 복면가왕에 등극한 ‘사랑은 연필로 쓰세요’ 주인공으로 라미란과 소냐 등이 거론되고 있는 상황이다.

연예인 판정단의 이청아는 연필의 무대를 본 뒤 “연필의 정체로 의심가는 사람이 있다”며 “굉장히 특이한 성을 가지고 있다. 라 씨다”라고 말했다.

복면가왕 연필 라미란 복면가왕 연필 라미란 복면가왕 연필 라미란 복면가왕 연필 라미란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