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소영, ‘화려한 유혹’ 출연 확정

입력 2015-09-18 08:1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소영, ‘화려한 유혹’ 출연 확정

배우 한소영이 MBC 새 월화드라마 ‘화려한 유혹’(극본 손영목 차이영, 연출 김상협)에 출연을 확정했다.

‘화려한 유혹’은 범접할 수 없는 상위 1% 상류사회에 본의 아니게 진입한 여자가 일으키는 파장을 그린 드라마로, ‘마지막 승부’, ‘메이퀸’, ‘황금무지개’ 등을 집필한 손영목 작가와 ‘7급 공무원’, ‘마마’ 등을 연출한 김상협 감독, 여기에 최강희, 정진영, 주상욱, 차예련 등 연기파 배우들의 합류해 제작단계부터 많은 화제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극 중 한소영은 일란의 메이드 겸 비서 양지은 역을 맡았다. 석현(정진영 분)의 딸 일란의 전담 메이드인 지은은 박사학위까지 받은 엘리트로, 일란과는 다르게 눈치도 빠르고 감도 정확한 인물. 특히 일란에 대한 충성도가 강해, 그녀를 공격하는 세영(박정아 분)을 곤란에 빠트리기 위해 갖은 수를 다 쓰고, 자신이 원하는 정보는 수단과 방법 가리지 않고 얻어내는 데 선수인 여우 같은 캐릭터이기도.

한소영은 메이드 겸 비서라는 특별한 캐릭터 변신을 위해 촬영 전부터 자세와 행동, 의상 등을 세심하게 체크하며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화려한 유혹’은 MBC ‘화정’ 후속으로 오는 10월 5일(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mo
사진=윌엔터테인먼트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