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신화용 ‘내가 수원의 새로운 거미손이야!’

입력 2017-03-05 17:2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신화용 ‘내가 수원의 새로운 거미손이야!’

5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KEB 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2017 1라운드 FC서울과 수원삼성의 경기가 열렸다. 후반 수원삼성 골키퍼 신화용이 FC서울 코너킥 상황에서 펀칭하고 있다.

상암 | 김진환 기자 kwangshin00@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