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존데카, 54홀 연속 라운딩 가능한 골프버디 선보여

입력 2019-03-26 17:1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골프 거리측정기 브랜드 ㈜골프존데카(대표이사 정주명)의 골프버디가 단 한 번의 충전만으로 54홀 연속 라운딩이 가능한 ‘골프버디 aim W10’을 선보인다.

최근의 웨어러블 트랜드를 반영해 출시된 프리미엄 골프워치 골프버디 aim W10은 1.3인치의 선명하고 화려한 풀컬러 터치스크린 디스플레이로 골퍼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기존 제품 대비 밝은 해상도와 탁월한 컬러감으로 흐린 날씨나 직사광선 아래에서도 뚜렷한 화면을 자랑한다.

또한 높은 감도를 자랑하는 터치스크린을 통해 손가락 터치만으로 휴대폰처럼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특히 골프 모드에서의 배터리 시간이 무려 13시간에 달해 단 한 번의 충전만으로 54홀 연속 라운딩이 가능하다.

골프버디 aim W10은 ▲ 해저드, 벙커 등 장애물까지 생생하게 구현된 코스 뷰 이미지를 제공하며 ▲ 듀얼 아크 거리 정보 ▲ 줌 인, 아웃 기능 ▲ 그린의 앞·중앙·뒤 3가지 거리 정보와 ▲ 스코어카드 기록 ▲ 그린의 높낮이까지 표현된 그린 언듈레이션 뷰를 제공해 그린 위 전략적인 경기 운용을 가능하게 한다.

골프 관련 기능은 강화한 대신 그간의 분석 데이터를 기반으로 사용 빈도가 낮은 일부 기능은 삭제했고, 문자, 메일, 카톡 알림 등 라운딩 시 방해될 수 있는 기능 또한 과감히 제외해 집중도를 높였다. 또 별도의 배터리 없이 간편한 USB 충전 방식을 채택해 실용성과 편의성을 더했다.

직관적인 유저 인터페이스(UI) 구성도 돋보인다. 평소에는 스타일리시한 시계로 사용하다 필요시 왼쪽으로 화면을 넘기면 바로 ‘플레이 골프’와 ‘메뉴’ 아이콘이 나타난다. 플레이 골프 아이콘을 터치하면 즉시 ‘골프 모드’로 돌입해 바로 골프를 즐길 수 있고, 그 외 ‘메뉴’ 아이콘을 통해 ‘스코어카드’ 등 골프 관련 기능을 손쉽게 이용할 수 있다.

고봉준 기자 shutout@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