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창흠 LH 사장, 대한근대5종연맹 회장 취임

입력 2019-08-28 13:1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한국토지주택공사(LH) 변창흠 사장(54)이 제18대 대한근대5종연맹 회장에 취임한다.

대한근대5종연맹은 28일 “변 사장이 30일 오전 11시 송파구 방이동의 서울올림픽파크텔 서울홀에서 취임식을 열고 제18대 연맹 회장으로의 출발을 알린다”고 밝혔다.

연맹의 변 신임 회장은 서울주택도시공사(SH) 사장(2014년 11월~2017년 11월)을 거쳐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위원(2017년 10월~2019년 4월)을 역임했고, 올해 4월부터 LH 사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이날 취임식에는 대한체육회 이기흥 회장과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국회의원, 경기단체장 및 체육유관단체 인사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한국 근대5종은 1985년부터 LH의 지원을 받으며 세계적인 강국으로 발돋움했고, 변 신임 회장의 취임으로 1년여 앞으로 다가온 2020도쿄올림픽을 더욱 안정적으로 준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변 신임 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올림픽 정신에 가장 근접한 근대5종 연맹 회장으로 취임하게 돼 큰 자부심과 막중한 사명감을 느낀다. 근대 5종이 빛나는 결실을 맺고 새롭게 도약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의지를 밝힐 계획이다.

남장현 기자 yoshike3@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