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롯데기 고교 야구대회 부산고 우승

입력 2019-11-13 10:3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대표이사 김종인)가 개최한 2019 롯데기 고교야구대회에서 부산고가 부경고를 누르고 우승했다.

지난 11월 5일(화)부터 기장-현대차 드림볼파크에서 열린 롯데기 고교야구대회는 개성고, 경남고, 부경고, 부산고, 부산공고, 부산정보고 6개 팀이 참가했으며 11일(월) 부산고와 부경고가 결승전을 치러 부산고가 12-2로 승리를 거뒀다.

대회 최우수 선수로는 부산고를 대회 우승으로 이끈 포수 박성재가 선정됐다. 또 부산고 투수 하성민이 우수투수상을, 부산고 타자 신현태가 수훈상에 이름을 올렸다.

감투상은 준우승에 그쳤지만 훌륭한 활약을 펼친 부경고 투수 권동현이 받았으며, 부산고 최원영이 5개의 도루로 도루왕에 올랐다. 타격부문에서는 부산고 김상민(0.533), 부경고 정재원(0.500), 부산고 신현태(0.500)가 1~3위를 차지했다.

한편, 대회 결승전을 마친 후 진행한 시상식에서는 팀 별 참가 지급품을 포함해 총 4000만원 상당의 시상이 이뤄졌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