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유나이티드, 2019 유소년 축구클리닉 개최

입력 2019-11-13 13: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프로축구 K리그1 제주 유나이티드가 제주 축구 꿈나무를 위한 2019 제주 유나이티드 유소년 축구클리닉을 개최한다.

제주는 오는 24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2019 제주유나이티드 도내 유소년 축구클리닉을 주최한다. 제주의 전폭적인 지원과 협조로 진행되는 이번 축구 클리닉은 제주도 내 초등학교 축구팀 또는 U-12 클럽 축구팀 보급반(취미반) 소속 3학년~6학년 선수를 대상으로 제주도 내 유소년 축구 저변 확대와 특기 적성 개발을 위해 기획됐다.

이를 위해 행사 당일 오전 훈련 프로그램과 오후 교육 및 경기관람에 걸쳐 대한축구협회(KFA) 전임강사 주관 축구클리닉, 부상방지 및 스트레칭 교육(부상 시 행동 요령 교육), 유소년 심리교육(임상심리전문가 유소년 심리 교육), K리그1 파이널라운드 경기관람(제주 유나이티드 vs 수원 삼성)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이번 축구 클리닉은 총 200명(필드 175명, GK 25명) 선착순 마감으로 학교 또는 클럽 단위로 제주 유나이티드 홈페이지(공지사항 참조)에서 신청하면 된다. 단 신청하는 단체 각 소속 담당자가 팀별 인솔이 가능해야 하며, 유니폼, 축구화, 수건 등 개인물품을 지참해야 한다.

제주 관계자는 "체계적인 이론 습득과 알찬 실습을 위해 각계 전문가를 초청했다. KFA 전임강사 클리닉을 통해 선수 기량 점검과 발전 가능성을 기대하고, 부상방지, 심리교육 등을 통해 축구를 전문화할 수 있는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제주 홈경기 관람을 즐길 수 있는 문화의 장도 마련했다. 이번 기회로 유소년 선수들의 실력이 쑥쑥 자라고 제주에 대한 사랑이 더욱 커졌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