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인더스트리-SK종합화학, 올해 3분기 썩는 생분해 플라스틱 제품 출시한다

입력 2021-04-07 12: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코오롱인더스트리와 SK종합화학이 7일 서울 종로구 소재 SK서린빌딩에서 친환경 생분해성 플라스틱 제품 사업화를 위해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나경수 SK종합화학 사장과 장희구 코오롱인더스트리 대표이사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SK종합화학

코오롱인더스트리와 SK종합화학이 협업해 올해 3분기 ‘잘 썩는’ 친환경 생분해 플라스틱 제품인 PBAT(Polybuthylene Adipate-co-Terephthalate)를 출시하겠다고 7일 밝혔다.

PBAT는 자연에서 산소, 열, 빛과 효소 반응에 의해 빠르게 분해되는 친환경 플라스틱 제품이다. 통상 플라스틱 제품은 자연분해되는데 100년 가까이 소요되지만 PBAT 제품은 매립 시 6개월 이내 자연 분해된다.

코오롱인더스트리와 SK종합화학은 각자 오랜 기간 쌓아온 플라스틱 제품 제조 공정기술을 결집해 올해 3분기 내 고품질의 PBAT 제품을 정식 출시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양사는 올해 상반기까지 PBAT제품의 생분해성 인증 및 국내외 특허출원, 시제품 개발을 완료할 계획이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