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단주리 공공임대 행복주택 입주 시작

입력 2024-07-09 16:22:26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청년·신혼부부·한부모가족 240호…고령자·주거약자 60호

영광군 단주리 행복주택 조감도. 사진제공=영광군


전남 영광군과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영광단주 행복주택 건립사업’을 지난 6월 21일 준공해 28일부터 입주를 시작했다.

9일 영광군에 따르면 사회초년생, 신혼부부 등 청년층과 주거환경이 열악한 저소득 가구 및 고령자 등 군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2018년 1월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업무 협약 체결을 시작으로 영광읍 단주리 일원에 공공임대주택 300호 공급을 목표로 사업을 진행해왔다.

영광군은 8억원을 투입해 사업 부지를 확보 후 무상제공 하고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417억원을 투입해 총300호를 건설했으며 입주자 모집공고를 통해 선정된 입주자는 주변시세 보다 50∼72% 저렴한 월세로 거주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어린이집, 경로당, 주민공동시설, 공용세탁실, 작은도서관, 협동카페, 근린생활시설 등 부대복리시설이 운영될 예정으로 높은 주거 편의성이 제공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정섭 군수 권한대행은 “영광단주 행복주택의 입주를 축하한다”며 “입주민이 부담 없는 임대료로 안정적으로 거주하며 더 큰 꿈을 이루어 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영광|박성화 스포츠동아 기자 localhm@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대한민국 1등 스포츠신문 스포츠동아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