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병원 이상연, LG화학 미래의학자상 수상

입력 2021-07-28 11:2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서울대병원 이비인후과 이상연 교수

서울대병원 이상연 교수가 제13회 LG화학 미래의학자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이번 공모에는 96명이 지원해 5명이 선정, 약 20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심사위원회는 논문수, 저널영향력 지수(IF) 등을 평가했다고 밝혔다.

이상연 교수는 전문의 기간 중 다양한 분야에 연구를 진행해 무려 35편의 논문을 발표한 점이 높게 평가되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현재 서울대병원에서 이비인후과 조교수로 재직하고 있는 이상연 교수는 “상이 독이 되지 않도록 앞으로 정진하는 모습을 보이겠다”며 “유전성 난청의 진단 및 치료에 매진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gn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