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사나이 혜리, 꿀성대교관에 호감 “우리 진짜 못보는 겁니까?”

입력 2014-09-21 18:4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MBC ‘일밤-진짜사나이’ 방송화면 캡처

‘진짜사나이 혜리, 꿀성대교관에 호감’

MBC ‘일밤-진짜사나이’에 출연하고 있는 걸그룹 걸스데이의 멤버 혜리가 일명 ‘꿀성대교관’에게 호감을 표시했다.

혜리는 21일 방송된 ‘진짜사나이’에서 산악 훈련을 마친 후 “이제 못 보는 거냐”라고 아쉬움을 표했다.

혜리는 “멋있다. 혹시 몇 살인지 물어봐도 되느냐”라고 물었다.

하지만 ‘꿀성대교관’은 미소만 짓고 말을 하지 않았다. 혜리는 입술을 쭉 내밀고 아쉬움을 표시해 눈길을 끌었다.

누리꾼들은 “꿀성대교관 매력 있네”, “꿀성대교관, 웃음도 매력적”, “꿀성대교관, 혜리가 호감 표시할 만”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