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V.O.S “신인 때처럼 지하실에서 연습하고 있다”

입력 2016-01-13 14:0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보컬 그룹 V.O.S가 새 앨범에 임하는 각오를 전했다.

13일 V.O.S(최현준, 김경록, 박지헌)는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V.O.S 2016 첫 미니앨범 ‘Re:union, The Real’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개최됐다.

이날 V.O.S는 “신인 때처럼 모여서 연습하고 지내고 있다. 때로는 연습생처럼 가족처럼 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정말 신인 시절처럼 지하실에서 뭉쳐서 연습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6년 만에 완전체로 돌아온 V.O.S의 타이틀곡 ‘그 사람이 너니까’는 삶의 무게에 지치고 상처 난 우리 모두를 위로하는 메시지를 담은 가사로, 12년이라는 시간 속 다져진 멤버들의 감성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아름다운 하모니와 깊은 울림은 VOS의 길었던 공백만큼 멤버들의 진지하고 진솔한 감정을 담고 있다.

특히 V.O.S는 ‘그 사람이 너니까’를 포함해 더블 타이틀로 활동할 예정으로 타이틀 곡 2곡을 포함하여 5곡이 수록됐다.

한편, VOS는 14일 자정 음원 발매를 앞두고 있다.

동아닷컴 장경국 기자 lovewith@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동아닷컴 방지영 기자 dorur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