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이엘 “제일 자신 있는 신체 부위는 엉덩이”

입력 2016-01-20 14:5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라디오스타’ 이엘이 수준급 ‘폴댄스’ 시범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다. 영화 ‘내부자들’에서 파격적인 노출로 시선을 강탈했던 그는 폴과 한 몸이 된 듯한 부드러운 몸놀림으로 남심을 제대로 저격할 예정이다.

20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거부할 수 없는 미친 존재감을 가진 네 사람 박소담-이해영 감독-이엘-조세호가 출연하는 ‘이 구역의 미친 자는 나야’ 특집이 진행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엘은 “대세 신 스틸러로 급부상한 분입니다. 충무로의 미친 몸매, 배우 이엘”이라는 소개에 이어 등장해, 보는 이들까지 기분 좋게 만들어주는 시원한 미소와 진솔한 이야기들로 토크에 에너지를 더하기 시작했다.

이후 이엘은 “이엘 씨가 폴댄스를 하신다고”라는 말에 그는 “처음 배우게 된 건 작품 때문이었는데, 제가 얼추 잘하더라 구요~”라며 자신감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이어 그는 의상까지 갈아입고 스튜디오의 중앙으로 자리해 모두를 집중하게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이엘은 자신의 신체 중 가장 자신 있는 부위로 엉덩이를 꼽아 시선을 사로잡기도 했다. “제일 자신 있는 부위가 엉덩이라고”라는 규현의 말에 그는 “가만히 서있어도 성이 나있어요”라고 밝히며 쿨하게 자리에서 일어나 자신의 뒤태를 보여줘 모두를 놀라게 만들기도.

그런 가운데 이엘의 이상형이 MC 김구라임이 밝혀져 관심을 집중시켰다. 그는 김구라를 위해 몇 날 며칠에 걸쳐 그려온 초상화까지 선물했다는 후문이어서, 이에 이엘이 김구라를 이상형으로 꼽은 이유는 무엇일지에 궁금증이 고조되고 있다.

과연 ‘충무로의 미친 몸매’ 이엘은 얼마나 고혹적인 폴댄스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멈추게 만들지, 그가 생각하는 김구라의 매력은 무엇일지는 오늘(20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김국진-윤종신-김구라-규현 4MC가 어디로 튈 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 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사진제공│MBC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