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홍선 감독, 美 대형 에이전시 WME와 계약 [연예뉴스 HOT]

입력 2022-09-21 00:3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제공 | TCO(주)더콘텐츠온

영화 ‘기술자들’, ‘변신’, ‘늑대사냥’ 등을 만든 김홍선 감독이 미국 대형 에이전시 WME와 계약했다. ‘늑대사냥’의 배급사 더콘텐츠온은 20일 “김홍선 감독이 WME와 계약했다”며 “한국 감독이 계약한 것은 2014년 봉준호 감독 이후 8년만”이라고 밝혔다. WME에는 봉 감독뿐 아니라 쿠엔틴 타란티노, 리들리 스콧 등 할리우드 유명 감독도 소속돼 있다. 김 감독은 필리핀에서 잡아들인 범죄자들을 한국으로 호송하는 배 안에서 일어난 반란을 그린 ‘늑대사냥’을 21일 공개한다.

유지혜 기자 yjh0304@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