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냉 파스 한 번에”, 광동제약 ‘케이디 알엑스 플라스타’ 출시

입력 2021-11-02 15:1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쿨파스와 핫파스 성분 함유, 순차적 작용
퇴행성어깨결림 근육통 관절통 등에 효능
광동제약은 온·냉찜질 효과를 동시에 기대할 수 있는 ‘케이디 알엑스 플라스타’를 출시했다.

소염진통 성분인 살리실산메틸 등 7가지 성분이 함유했다. L-멘톨과 박하유 등은 쿨파스 성분으로 부착 시 청량한 느낌을 주며 지혈작용을 돕고 초기 염증이 확산되지 않도록 한다. 시간이 지나면서 핫파스 성분인 노닐산바닐릴아미드가 림프관을 확장시켜 면역물질 순환을 돕고, 소염진통제 성분이 피부에 침투할 수 있도록 도와 통증을 경감시킨다. 피부보호제로 쓰이며 탈부착시 피부 알러지 반응을 최소화하는 산화아연과 DL-캄파, 니코틴산벤질이 포함돼 있다.

광동제약에 따르면 퇴행성 어깨결림, 요(허리)통, 신경통, 류마티스, 타박상, 염좌(삠), 근육통, 관절통 등에 효능이 있다. 약사의 지도에 따라 1일 1~2회 통증 부위에 부착하면 된다. 10cm X 7cm의 사이즈에 외과용 붕대류인 린트포를 사용, 뛰어난 신축성과 부드러운 촉감으로 관절과 허리, 어깨 등 신체 어디든 부착하기 적합하다.

광동제약 관계자는 “기온이 내려가면서 몸이 움츠러들고 유연성이 떨어지면서 관절을 삐거나 근육통을 호소하는 경우가 많아졌다“며 ”냉온찜질을 한번에 할 수 있는 파스로 간편하고 효율적으로 통증을 케어할 수 있는 제품”이라고 설명했다.

김재범 기자oldfiel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