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철 감독 ‘첫 우승까지 남은 2승’ [포토]

입력 2021-11-15 21:1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15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포스트시즌 한국시리즈 2차전 KT 위즈와 두산 베어스의 경기에서 KT가 두산에 6-1로 승리를 거둔 뒤 이강철 감독이 선수들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고척 | 주현희 기자 teth1147@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