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근배 감독 ‘우리 반칙이 아닌데’ [포토]

입력 2021-11-25 20:3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5일 경기도 용인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삼성생명 2021-2022 여자프로농구’ 용인 삼성생명과 부천 하나원큐의 경기에서 삼성생명 임근배 감독이 심판의 반칙 선언에 어필하고 있다.

용인 | 주현희 기자 teth1147@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