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루 홈런을 기대한 SSG 정용진 구단주 ‘너무 아쉽네~’ [포토]

입력 2022-09-20 20:1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0일 인천 SSG 랜더스필드에서 ‘2022 신한은행 SOL KBO리그’ SSG 랜더스와 kt 위즈의 경기가 열렸다. 5회말 2사 만루에서 SSG 정용진 구단주가 홈런성 타구가 아웃되자 아쉬워하고 있다.
인천 | 김민성 기자 marineboy@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