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원 저작권 수입 순위, 박진영-조영수-유영진-테디 ‘지드래곤은?’

입력 2013-11-04 17:56:59
프린트

‘지드래곤 음원 저작권 수입 순위 5위’

작곡가들의 음원 저작권 수입 순위가 공개돼 화제를 모았다.

4일 오전 방송된 SBS ‘좋은 아침’에서는 지난해 음원 저작권 수입 순위를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공개된 음원 저작권 수입 순위 1위는 박진영으로 지난해에만 12억7800여 만 원을 벌었다.

2위는 작곡가 조영수(9억7385만4077원), 3위는 가수 겸 음악PD 테디(9억4670만641원), 4위는 가수 겸 작곡가 유영진(8억3648만1026원)이 올랐다.

특히 5위에 오른 빅뱅 멤버 지드래곤(7억9632만6361원)이 올라 눈길을 끌었다.

음원 저작권 수입 순위를 접한 누리꾼들은 “박진영이 1위였구나”, “조영수, 테디, 유영진도 무시 못하네”, “지드래곤 음원 수입 엄청나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사진|‘지드래곤 음원 저작권 수입 순위 5위’ 동아닷컴DB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