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핑크, 컴백 앞두고 음반 재킷 이미지 유출 사고

입력 2014-03-20 14:32:00
프린트

오는 31일 컴백을 앞둔 걸그룹 에이핑크가 앨범 재킷 사진이 유출되는 사고를 당했다.

에이핑크의 소속사 에이큐브엔터테인먼트는 “앨범 재킷 사진은 ’핑크 블라썸’ 음원 공개 날짜인 31일 오픈 될 예정이었으나 예기치 않은 사고로 오늘(20일)공개하게 됐다”고 밝혔다.

해당 재킷 사진은 20일 오전 일부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과 SNS를 통해 확산되고 있는 상황. 이에 소속사 측이 수습에 나선 것이다.

유출된 사진은 4집 앨범 제작과정에 관계된 직원의 실수로 유출된 것 으로 보이며, 현재 확인 관계에 나선 소속사 측은 강력하게 대응할 예정이다.

유출로 인해 앞서 공개된 메인커버속 에이핑크는 순수함을 간직한체 발랄하고 스타일리시한 모습과 함께 더 성숙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

한편, 에이핑크는 20일 정오부터 음반예약 판매를 진행하면서 컴백에 박차를 가하고있다.

동아닷컴 정준화 기자 jjh@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제공|에이큐브 엔터테인먼트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