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클립] Y2K 고재근, 유이치-코지 근황 공개 ft.음이탈

입력 2018-09-11 10:03:00
프린트

Y2K 고재근, 유이치-코지 근황 공개 ft.음이탈

Y2K의 명품보컬 고재근이 ‘비디오스타’에 출연한다.

오는 11일(화) 방송되는 ‘비디오스타’ <세기말 아이돌 특집! 방가방가 캡숑짱 오빠들>편에는 세기말 유행을 휩쓴 과거 대표 아이돌 4명이 출연한다. 태사자 박준석, 최창민으로 활동했던 최제우, Y2K 고재근, 클릭비 에반이 그 주인공.

고재근은 지금까지도 레전드 영상으로 남아있는 Y2K 음이탈 영상에 대한 전말을 밝혔다. 그는 “우리는 당시, 주로 라이브로 무대에 올랐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깊은 슬픔’은 원래 반 키 낮춰 부르기로 했는데 주최측의 실수로 원음의 MR이 흘러나왔다”며, 유이치가 음이탈을 낼 수 밖에 없었던 이유를 공개해 그간의 궁금증을 해소해줬다고. 또한 미국 록스타가 음이탈 사고 후 “아임 쏘리!”하며 넘어갔는데, “유이치가 그 와중에 그걸 따라하더라.”라고 그의 엉뚱한 매력을 폭로해 모두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뿐만 아니라 고재근은 현재 일본에서 밴드 ‘스완키 덩크’로 활동 중인 유이치, 코지 형제에 대한 근황을 전했다. 이어 그는 “Y2K 해체를 말한 적이 없다.”라고 밝히며 완전체 활동 재기에 대한 기대를 키웠다. 태사자의 박준석 또한 김영민과의 전화 연결에서 재결합 가능성을 말하기도 했다고. 김영민은 “방송 계획은 항상 있으며 논의도 많이 하는 중”이라고 밝히며 태사자 완전체 컴백에 대한 이야기를 털어놓았다.

고재근이 밝히는 Y2K에 대한 모든 것은 9월 11일(화) 오후 8시 30분 ‘비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