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연 사토미에 패배 2연승 좌절…누리꾼들 응원 쇄도

입력 2014-12-15 15:2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동아닷컴DB

'송가연 사토미'

송가연 사토미와의 경기에서 패배해 2연승에 실패했다.

송가연은 지난 14일 오후 8시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로드 FC 020' 아톰급 매치에서 일본인 타카노 사토미와 경기를 펼쳤다.

송가연은 시작부터 사토미와 그라운드전을 펼쳤다. 하지만 주짓수 우승자인 사토미에게 그라운드 기술에서 밀리면서 1라운드 4분 29초 만에 기무라록을 허용하며 패했다.

송가연은 계체량을 순조롭게 통과했지만 초반부터 사토미에게 밀렸다. 그는 침착하게 위기를 벗어났지만 사토미의 펀치와 킥 등 강한 공격에 주춤했다. 이후 사토미의 기무라록 공격에 송가연의 팔이 심하게 꺾이자 심판이 패배를 선언했다.

송가연은 지난 8월 '로드FC 017' 야마모토 에미와의 데뷔전에서 TKO승을 거둬 2연승에 대한 기대가 관심거리였지만 이날 아쉽게 패해 2연승에 실패했다.

누리꾼들은 이 같은 소식에 "송가연 사토미, 힘내세요" "송가연 사토미, 연습 더 해요" "송가연 사토미, 좌절하지 마세요 응원합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