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베누 스타리그 ‘여제’ 서지수 등장, 결혼하고 더 예뻐진 미모

입력 2014-12-21 20:4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스베누 스타리그 서지수, 사진|서지수 SNS

스베누 스타리그에 서지수가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내 시선을 모았다.

스베누 스타리그는 서울 용산구 e스포츠 스타디움에서 21일 32강 조 추첨식이 진행하고 스타크래프트 리그의 부활을 알렸다.

이날 조 추첨식에는 마지막 온게임넷 스타리그 우승자인 허영무를 비롯해 '최강 저그' 김명운, '기갑테란' 박성균과 '여제' 서지수 등 32명의 선수들이 참가한다.

특히 프로게이머로 활동할 당시부터 실력은 물론 빼어난 미모로도 이름을 알린 서지수는 오랜만의 공식석상에서 여전히 아름다운 미모를 과시해 많은 관심을 받았다.

한편 총 상금 5000만원 규모의 스베누 스타리그는 인터넷 BJ '소닉'으로 이름을 알린 황효진 스베누 대표가 주최하며 오는 24일부터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정오에 32강 듀얼토너먼트가 소닉TV에서 독점 중계된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