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형 서태지와 아이들·듀스’ 원펀치 출격…완성형 아이돌

입력 2014-12-26 17:0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원펀치, 사진|브레이브 디비지니스

용감한 형제가 신인그룹 원펀치를발표한다.

용감한 형제는 26일 '2015년형 서태지와아이들'를 표방하고 나선 신인 그룹 원펀치를 전격 공개했다.

프로듀서 데뷔 10주년을 맞이한 용감한 형제는 90년대 음악을 이끈 서태지와아이들과 듀스에 대한 존경심과 획일화된 K pop씬에 새로운 추진력을 불어넣을 트랜디한 한방을 담아 원펀치를 기획했다.

90년대 음악의 현대화를 통해 전혀 새로운 차원의 콘셉트를 지닌 원펀치는 평균 연령 17세에 오랜 트레이닝 속에 탁월한 노래와 랩, 춤 실력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멤버 1(원)은 우월한 신체비율과 순정만화 속에 나올듯한 외모, 랩메이킹은 기본이고 패션과 음악적인 감각을 겸비하고 있으며, 펀치는 카멜레온 같은 매력에 기본 4개국어를 능통하게 구사해 국내뿐 아니라 해외 활동에도 큰 기대를 걸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한편 원펀치는 브레이브와 디비지니스가 손잡아 기획했다.

동아닷컴 최현정 기자 gagnr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