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태임 근황 포착, 핏기 없는 민낯 “무슨 말 할 상황 아냐”

입력 2015-05-08 17:4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태임 근황 포착 사진제공=우먼센스

‘이태임 근황 포착’

방송 녹화 도중 욕설 논란을 빚어 자숙 중인 배우 이태임의 근황 포착 사진이 공개돼 관심을 모았다.

여성 매거진 ‘우먼센스’ 5월호에는 용인의 자택에서 머무르고 있는 이태임 근황 포착 사진과 함께 짧은 인터뷰가 소개됐다.

‘우먼센스’ 이태임 근황 포착 사진 속 이태임은 수척하고 핏기 없는 얼굴과 이를 가리기 위해 모자와 마스크 등을 쓴 모습이다. 이태임의 이 같은 평소 모습에 주민들이나 경비원도 이태임의 거주 사실을 전혀 눈치 채지 못했다고 한다.

이태임은 ‘우먼센스’와 짧게 나눈 대화에서 “제가 무슨 말씀을 드릴 상황이 아니다. 가족들과 조용히 잘 지내고 있다. 감사하지만 무슨 말을 하면 안 되는 상황”이라면서 조심스러운 입장을 보였다.

한편, 이태임은 MBC ‘띠동갑내기 과외하기’ 녹화 도중 가수 예원과 갈등을 빚어 예능과 드라마에서 동시 하차했다.

이태임 근황 포착 이태임 근황 포착 이태임 근황 포착 이태임 근황 포착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