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류사회' 박형식 "'가족끼리 왜이래' 선배님께 감사드려"

입력 2015-07-06 14: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박형식이 전작에서 호흡한 선배 배우들의 따뜻함을 언급했다.

박형식은 6일 오후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탄현동 SBS 일산제작센터에서 열린 SBS 월화드라마 '상류사회' 기자간담회에서 "전작에서 하늘 같은 선배님들과 함께 하면서 연기에 대해 많이 배웠다"고 말했다.

박형식은 "전문적으로 연기를 공부한 게 아니라 부족한데 선배님들이 많이 집어주셨다. 53부작이어서 호흡이 길었는데, 자연스럽게 하나씩 배우고 깨닫게 됐다. 그 때 배운 것을 이번 작품에서 할 수 있었다. 선배님들께 정말 감사드린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이번 작품을 통해 또래 배우들과 오랜만에 하는 거다. '상속자들' 때는 비중이 작아서 마주칠 일이 없었는데 이번에 많이 마주치면서 또래 배우들에게 많이 배우고 있다. 더 좋은 결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상류사회'는 황금수저를 입에 물고 태어난 재벌 딸과 황금사다리를 오르려는 개천용 두 사람의 불평등한 계급 간 로맨스를 통해 진정한 사랑의 의미와 오포 세대 청춘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할 미스터리 청춘 멜로드라마.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동아닷컴DB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