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걸스 탈퇴, 소희 “가수와 배우 양쪽 욕심내는 것 그룹에 누가 될까봐…”

입력 2015-07-20 16:1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원더걸스 탈퇴, 소희 “가수와 배우 양쪽 욕심내는 것 그룹에 누가 될까봐…”

리더 선예와 함께 원더걸스를 탈퇴한 소희가 20일 원더걸스 팬카페 ‘원더풀’을 통해 탈퇴소식을 직접 전했다.

소희는 “원더걸스 컴백 소식 이후 저의 거취에 대해 많은 분들이 궁금해 하시고 관심을 가져주시는 것을 봤다”며 “새삼스레 다시 한번 아직도 이렇게 많은 분들께서 저에게 끊임없이 관심을 가져주시고 사랑을 해주신다는 점에 감사함을 느꼈다”고 말했다.

이어 소희는 “그리고 이러한 많은 관심에 직접 저의 입장을 말씀드리는것이 예의라 생각되어 이렇게 글을 올리게 됐다”며 “저는 오늘부로 원더걸스 멤버로서의 활동을 마무리하게 됐다. 제 스스로도 수많은 고민을 하고, 멤버들과도 많은 얘기를 나눴다”고 탈퇴를 인정했다.

또 "하지만 아직 스스로 배우라고 부르기에 부족한 이 시점에서 제가 가수와 배우 양쪽을 욕심내는 것이 원더걸스라는 그룹에 누가 될 수도 있겠다는 판단이 들었다"며 "앞으로 저도 원더걸스의 팬으로서 마음을 다해 응원하려 한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그는 “다만 제 인생의 가장 행복한 추억들을 함께 만들어온 사랑하는 팬분들께 원더걸스로서 끝까지 함께 하지 못하는 것이 너무나 아쉬울 뿐”이라며 “앞으로 여러분의 기대에 실망시키지 않게 연기자 안소희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동아닷컴 DB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