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영상] ‘곡성’, 칸에서 기립박수 쏟아져 (이해리의 칸 라이브②)

입력 2016-05-19 10:1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칸(프랑스)|이해리 기자 gofl1024@donga.com



나홍진 감독의 ‘곡성’을 향한 제69회 칸 국제영화제의 반응은 뜨거웠다.

영화제의 비경쟁 부문에 초청된 ‘곡성’은 19일(한국시간) 오전 5시 메인 상영관인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공식 상영했다.

영화가 종료된 뒤, 관객들은 일제히 자리에서 일어나 3분 이상 긴 시간 동안 박수를 보냈다. 또 큰 환호성으로 영화의 완성도에 찬사를 표했다.

이에 나홍진 감독과, 배우 곽도원, 천우희, 일본배우 쿠니무란 준은 환한 미소로 화답하며 서로 손을 맞잡고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이날 ‘곡성’은 영화제 집행위원장 티에리 프레모의 소개를 받으며 관객들에게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칸(프랑스)|이해리 기자 gofl1024@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