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정연 번호판 자랑 “드디어 바이크 번호판 득템”

입력 2020-05-19 20:0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오정연 번호판 자랑 “드디어 바이크 번호판 득템”

방송인 오정연이 바이크용 번호판을 자랑했다.

오정연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연극 연습 시작 시간이 늦춰지는 바람에 짬이 생겨 드디어 바이크 번호판 득템"이라며 "오정연은 "연습실 가는 길에 지나치는 용산구청으로 갔는데 대기 없이 금방 끝났다. 신속한 민원처리 공무원에게 감사하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함께 공개한 사진에서 오정연은 바이크용 번호판을 들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앞서 오정연은 바이크 안전 운행을 다짐하기도 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